일반

g1

연휴 끝~ 아쉬운 마음 가득

기사입력
2023-01-24 오후 8:51
최종수정
2023-01-24 오후 8:51
조회수
7
  • 폰트 확대
  • 폰트 축소
  • 기사 내용 프린트
  • 기사 공유하기
[앵커]
여러분 안녕하십니까.

설 연휴 마지막 날, 헤어지는 아쉬움을 뒤로하고 일상으로의 복귀를 준비하느라 분주하셨을텐데요.

도내 주요 관광지는 관광객들로 북적였고, 귀경길은 큰 막힘없이 비교적 원활한 흐름을 보였습니다.
귀경길 풍경을 정창영 기자가 돌아봤습니다.

[리포터]
돌아가는 길은 정으로 쌓아 올린 짐 꾸러미로 가득합니다.

손을 흔들며 할머니를 보내는 가족의 온정은 버스 창문을 넘어 고스란히 전달됩니다.

매서운 한파가 온몸을 휘감지만, 버스가 떠나기 전까지 조금이라도 더 보고 싶은 마음은 여전합니다.

[인터뷰]
"연휴 때는 가족들이랑 오래 붙어서 맛있는 것도 먹고 즐거운 얘기도 하면서 보낼 수 있어서 좋았던 것 같아요. 연휴가 조금 더 길었으면 가족들이랑 더 재밌는 시간을 길게 보낼 수 있지 않았을까.."

고향을 찾았다 연휴 마지막을 즐기려는 이들로 관광지는 북적였습니다.

제기차기와 딱지치기를 하며 명절 분위기를 다시금 느껴봅니다.

추억을 남기기 위해 근사한 눈 조각 위로 포즈를 취해봅니다.

마지막 남은 연휴, 아이들과 눈썰매를 타며 명절 스트레스를 날려보기도 합니다.

[인터뷰]
"아버지 고향이 양양이신데, 거기서 다른 강원도 지역으로 돌아다니기 좋고 강원도에 축제가 많아서 그런 곳을 자주 들리고 있습니다. 이렇게 예쁜 곳이 마련돼 가족들과 함께 와서 기분이 좋습니다."

오후 한 때 영동고속도로와 서울양양고속도로는 막바지 귀경 차량들로 다소 지·정체를 빚었지만, 비교적 속도를 내며 원활한 흐름을 보였습니다.
G1뉴스 정창영입니다.
  • 0

  • 0

댓글 (0)
댓글 서비스는 로그인 이후 사용가능합니다.
  • 0 / 300

  • 취소 댓글등록
    • 최신순
    • 공감순

    댓글이 없습니다.

   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.

    신고팝업 닫기

    신고사유

    • 취소

    행사/축제

    이벤트 페이지 이동

    서울특별시

    날씨
    2021.01.11 (월) -14.5
    • 날씨 -16
    • 날씨 -16
    • 날씨 -16
    • 날씨 -16

    언론사 바로가기

    언론사별 인기뉴스